소식 및 참여

자료실

언론보도

대전교육청, '시인을 찾아가는 인문학 여행'/충청뉴스(2019.08.05.(월))

관리자 │ 2019-08-07

HIT

259

네 번째 인문학축제 1박 2일간 실시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지난 4일부터 5일까지 1박 2일간 서울에서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제4회 인문학축제'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시인을 찾아 서울로 인문학 여행을 떠난 학생들은 오감으로 인문학을 느끼면서 자신의 삶을 되돌아볼 수 있다는 기대감으로 가득했다.


이번 축제는 '삶과 인문학'이라는 주제 아래 주변의 사소한 사물 하나하나에 의미를 부여하고 삶 속에서 인문학적 가치를 깊이 생각하는 체험활동으로 구성하였다.


첫째 날은 참가 학생들이 3개 모둠으로 나뉘어 시인 문학관(기형도문학관, 윤동주 문학관, 김수영 문학관)과 도서관(국립중앙도서관, 청운문학도서관, 구산동도서관마을)을 탐방하면서, 지도교사와 함께 '시인의 삶과 작품에 대한 탐구활동, 인문학으로 도서관 짓기 활동' 등을 하였다.




특히 저녁에는 서울유스호스텔에서 '여름 밤하늘, 별이 된 시'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참가 학생들이 자신이 애송하는 시를 나누는 활동을 펼쳤다.


둘째 날은 한양대 유성호 교수가 '삶과 시'라는 주제로 인문학 특강을 진행하였다. 아름다운 시는 미사여구나 미문으로 장식된 글이 아니라, 삶의 핵심을 꿰뚫는 통찰에 있음을 알게 된 시간이었다.


고유빈 중등교육과장은 "4차산업혁명 시대에 '인문학축제'는 매우 특별한 의미를 갖는데, 인문학은 인간의 삶의 질을 높이고, 자율적이고 능동적인 시민성을 길러내며, 상상력을 통해 창의성을 고양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며


"대전교육청에서는 텍스트 중심의 인문학을 넘어 체험 중심의 인문학 교육을 활발히 전개해 건전한 시민 육성과 창의융합 인재 양성에 최성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우 기자




이전글 광명시 광명도서관, '2019 길 위의 인문학' 성황리에 마쳐/뉴스핌(2019.07.30(화))
다음글 광명시 도시개발.생활시책으로 균형발전시키겠다 / 경기신문(2019.08.08.(목))